1,186 0 0 0 3 0 8년전 0

공감 대화법

인간은 사회적 동물로서 개인으로 존재하고 있어도 혼자 유일한 존재로 있는 것이 아니라 끊임없이 타인과의 관계하에 존재하고 있다. 이 세상 모든 관계들을 가장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것이 바로 공감(sympathy)이며, 이것은 사람들 간에 깊은 이해와 소통을 할 수 있게 만들어주는 최고의 열쇠이다. 공감이 바탕이 된 소통이야말로 진정으로 ‘너와 나의 의미 공유’가 가능해지는 최고의 소통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공감은 ‘너는 너, 나는 나’가 아니라 ‘우리는 하나’라는 공감대를 바탕으로 다 같이 성장할 수 있도록 이끌어준다. 다른 사람에게 공감할 수 있기 때문에, 또한 공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모두가 함께 더불어 사는 삶이 더욱 값지고 아름다운 것이다. 로마제국의 16대 황제이자 『명상록』의 저자인 마르쿠스..
인간은 사회적 동물로서 개인으로 존재하고 있어도 혼자 유일한 존재로 있는 것이 아니라 끊임없이 타인과의 관계하에 존재하고 있다. 이 세상 모든 관계들을 가장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것이 바로 공감(sympathy)이며, 이것은 사람들 간에 깊은 이해와 소통을 할 수 있게 만들어주는 최고의 열쇠이다. 공감이 바탕이 된 소통이야말로 진정으로 ‘너와 나의 의미 공유’가 가능해지는 최고의 소통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공감은 ‘너는 너, 나는 나’가 아니라 ‘우리는 하나’라는 공감대를 바탕으로 다 같이 성장할 수 있도록 이끌어준다. 다른 사람에게 공감할 수 있기 때문에, 또한 공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모두가 함께 더불어 사는 삶이 더욱 값지고 아름다운 것이다. 로마제국의 16대 황제이자 『명상록』의 저자인 마르쿠스 아우렐리우스는 “다른 사람의 속마음으로 들어가라. 그리고 다른 사람이 속마음으로 들어오게 하라.”고 말했다. 그렇다. 이것이 바로 진정한 공감이다. 다른 사람의 마음속으로 들어가 그를 온전히 이해하는 것!

상대에 대한 공감이 바탕에 깔리지 않고서는 진정한 소통이 힘들기 때문이다. 내 앞의 상대와 입장을 바꿔 생각하며 그의 감정을 이해하려고 노력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상대의 감정에 반응하게 된다. 공감하는 대화는 원인과 결과, 옳고 그름을 따지는 논리적 대화가 아니라 현재 상대의 마음을 있는 그대로 읽어주며 이해해주는 대화다. “정말 많이 힘들었겠다.” “굉장히 좋았겠다.” “진짜 자랑스러웠겠다.” “너무 괴로웠겠다.” 식으로 언어와 비언어를 통해 상대의 속마음을 읽고 노력하는 것이다.

그런 면에서 상대의 이야기를 제대로 경청하는 것은 공감 대화에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 상대의 말뜻을 혹시라도 잘못 받아들이게 되면 제대로 공감하기가 힘들기 때문이다. 그래서 제대로 공감하기 위해서는 상대가 하는 이야기의 진의를 파악할 수 있도록 표면적 메시지만이 아니라 메시지를 담아내는 목소리, 음색, 말투, 어조, 속도, 말끝을 흐리는지 등을 함께 들으면서 눈빛, 표정, 제스처 같은 비언어도 고려해야 한다. 혹시 그동안 상대의 이야기를 건성으로 듣는 일이 많았다면 진정한 공감적 대화를 하지 못했다는 이야기다. 우리가 친한 친구나 사랑하는 사람과 더욱 공감대를 잘 형성할 수 있는 것 역시 그의 이야기에 관심을 갖고 집중해서 듣기 때문이다. 진심으로 경청하는 가운데 언어적ㆍ비언어적 단서들로 진의를 파악할 수 있게 되고, 상대의 마음을 이해하고 적절히 읽어줄 수 있는 공감 대화를 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상대의 관심사나 흥미를 파악해 공통된 대화 주제를 이끌어내는 것 역시 진심으로 경청을 할 때 가능하다. 그러므로 너와 내가 모두 행복해지는 진정한 대화를 하고 싶다면, 그래서 우리의 삶이 더욱 풍요롭고 행복해지길 원한다면, 먼저 내 마음의 문을 열고 내 앞에 있는 상대의 이야기를 진심으로 경청해야 한다.
전학성 - 기술과 비지니스 통합 파워 러닝 코치
한국전자통신연구원에서 27년간 IT 융복합 분야 연구개발 및 기술사업화에 모든 노력을 기울였다. 현재 유통, 신사업, 마케팅 등의 분야에서 스마트 기술 도입과 관련한 기업컨설팅을 제공하며, 기술과 사업을 합친 액션러닝 분야에 대한 개념을 정립하고 셀프 코칭 개념과 액션러닝을 결합한 프로그램과 코칭북 저작방법을 개발하여 비지니스 관련 다양한 분야에 컨설팅과 코칭북 집필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유페이퍼 대표 이병훈 | 316-86-00520 | 통신판매 2017-서울강남-00994 서울 강남구 학동로2길19, 2층 (논현동,세일빌딩) 02-577-6002 help@upaper.net 개인정보책임 : 이선희